전체메뉴
[전문] 靑, 심재철 폭로 ‘미용업종 3건’ 사용 내역 공개
더보기

[전문] 靑, 심재철 폭로 ‘미용업종 3건’ 사용 내역 공개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8-09-28 11:35수정 2018-09-28 11: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 SNS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이 청와대가 미용업종(3건·18만7800원)에서 업무추진비를 부적절하게 사용했다고 폭로한 것에 대해 청와대가 3건의 사용처를 꼼꼼하게 설명했다.

청와대는 28일 보도자료를 통해 "심 의원 '미용업 총 3건 이용'에 대한 사실 확인 내용이다"라며 3건의 사용 내역을 공개했다.

다음은 청와대가 공개한 미용업종 3건의 사용 내역이다.


(1) ‘18. 2. 22일

주요기사

업소명 : 오셀라스 (인터컨티넨탈 알펜시아)
금액 : 66,000원
사유 : 평창올림픽 모나코 국왕 전담경호 요원 2명이 혹한기 경호작전을 수행중인 군인, 경찰 10명을 위로하기 위해 목욕시설을 이용. 1인당 비용 5,500원.

(2) ‘18. 2. 22일

업소명 : 플라이앤컴퍼니(주) (음식 배달 접수를 대행해주는 IT기업)
금액 : 61,800원
사유 :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중 혹한기 경계근무를 지원 중인 서울경찰청 의무경찰 등을 격려하기 위해 치킨, 피자 등을 보내준 것임. IT기업이 '기타 미용서비스업'으로 분류된 것은 카드사 오류로 추정.

(3) ‘18. 4. 16일

업소명 : (주)페이누리 (인터넷 결제 대행업체)
금액 : 60,000원
사유 : 4월 판문점 남북정상회담을 앞두고 경호 관련 점검 간담회 비용. 경기도 고양시 대화동 소재 삼겹살집에서 현장 결제한 것으로, 해당 업소가 인터넷 결제대행업체를 이용하고 있어 결제대행업체인 (주)페이누리로 결제되었으며, IT기업이 '기타 미용서비스업'으로 분류된 것은 카드사 오류로 추정.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toystor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