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태호, 산청 함양 거창 합천 무소속 후보 등록
더보기

김태호, 산청 함양 거창 합천 무소속 후보 등록

뉴스1입력 2020-03-26 17:10수정 2020-03-26 18:3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태호 전 경남지사가 26일 거창군 선관위에 제 21대 국회의원 선거에 무소속으로 후보 등록을 마치고 군민들에게 인사를 하고있다© 뉴스1

김태호 전 경남지사가 26일 거창군 선관위에 산청·함양·거창·합천 선거구에 무소속으로 후보 등록을 마치고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했다.

김 후보는 “이번 총선은 하루가 다르게 낙후돼 가는 지역을 살릴 큰 일꾼을 뽑아야 하는 선거”라며 “지역에 돈과 사람을 끌어와 제대로 힘쓸 정치인을 선택해야 하는 선거”라고 밝혔다.

김 후보는 “문재인 정권의 무능으로 국가 전체가 힘들지만 우리 지역은 더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미래통합당이 인정하고 대한민국이 평가하는 경험과 실력으로 고향발전을 꼭 이루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또 “미래통합당 공관위가 경선의 기회조차 주지 않아 오직 어려운 고향을 살려보겠다는 약속을 지키기 위해 무소속 출마를 했다”며 “돈과 사람과 혁신을 끌어와 지역을 제대로 바꾸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김 후보는 마지막으로 “매일 아침 저녁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주민에게 드리는 거리인사와 함께 구석구석 찾아가 한분한분 만나며 어려움을 듣고 해결방안을 찾는 선거운동을 계속 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지역주민들의 소리에 귀 기울이기 위해 거창읍 거창대로 77 희성타운 2층에 사무실을 열었다.

(경남=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