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통일부 “개별관광 검토, 가장 중요한 것은 北의 호응”
더보기

통일부 “개별관광 검토, 가장 중요한 것은 北의 호응”

뉴스1입력 2020-01-16 11:25수정 2020-01-16 11: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통일부 전경 © 뉴스1

통일부는 16일 ‘이산가족 개별관광’ 추진과 관련, 다양한 방안을 검토하고 있음을 강조하며 “가장 중요한 것은 북측의 호응”이라고 밝혔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북측과의 협력에 대해 여러 방안을 모색할 수 있을 것을 시사하며 이렇게 말했다.

이 당국자는 정부가 북한과의 협력 방안을 밝힌 데 대해선 “남북관계를 우리가 주도적인 입장에서 추진하겠다는 방침을 노력해 나갈 것이고, (북측과의) 협의 문제도 그런 부분들을 관계부처와 강구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북측과의 접촉 시도를 할 단계는 아닌가’라는 질문에 “개별관광과 스포츠 교류 같은 부분들은 지난해부터 이야기가 나왔던 것”이라며 “북측의 태도를 예의주시하고 있고 현실적으로,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갈 수 있는 부분들은 관계기관과 협의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한편 이 당국자는 금강산 관광지구의 남측 시설물 철거 문제에 대한 북측과의 협의에 대해선 “기본적인 (남북간) 입장차가 (지속적으로) 유지되고 있다”며 “교착상황이 있기에 이 부분에서는 아직 진전된 게 없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