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안산 도로변에 염산 10리터 유출…인명피해 없어
더보기

안산 도로변에 염산 10리터 유출…인명피해 없어

뉴스1입력 2020-01-14 15:12수정 2020-01-14 15:1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4일 안산에서 발생한 염산 누출 사고현장에서 염산을 제거하고 있는 소방당국 대원들. (사진 제공=경기소방재난본부)

14일 오전 11시 20분께 경기 안산시 단원구 성곡동의 한 편의점 앞 도로에서 차량에 실려 있던 염산이 담긴 플라스틱 용기가 바닥에 떨어지는 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용기에 담겨 있던 염산 20리터 중 10리터가 누출돼 바닥과 인근 하수구로 유입됐다.

출동한 소방당국은 긴급히 통제선을 설치하고 흡착포로 제거하는 작업을 벌였다.


이 과정에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주요기사

한강유역환경청도 사고 지점에서 염화수소 가스를 측정한 결과 0.4~0.6ppm으로 나와 인체에 무해한 것으로 확인했다.

경찰은 달리던 차량에서 용기가 떨어진 것으로 보고 주변 CCTV 등을 통해 차적을 조회 중이다.

(안산=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