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롯데칠성, 경자년 기념 와인 ‘울프블라스 골드라벨’ 한정판매
더보기

롯데칠성, 경자년 기념 와인 ‘울프블라스 골드라벨’ 한정판매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입력 2020-01-03 11:21수정 2020-01-03 11:2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롯데칠성은 흰 쥐의 해인 2020년 경자년(庚子年)을 기념하는 와인 ‘울프블라스 골드라벨’ 2종을 한정 판매한다고 3일 밝혔다.

울프블라스 골드라벨은 쥐와 금색으로 라벨 디자인을 변경했다. 까버네 쇼비뇽과 쉬라즈로 구성돼 있으며 알코올 도수는 14.5도다. 판매 가격은 5만 원대다.

롯데칠성은 7700여 병의 물량을 준비했다.


회사 측은 이 와인에 대해 과일향과 은은한 탄닌을 느낄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육류와 잘 어울린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롯데칠성 관계자는 “경자년을 상징하는 기념 와인을 선보이게 됐다”며 “설 명절을 앞두고 선물로 전하기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칠성은 2014년부터 해마다 동물을 상징하는 기념 와인을 출시해오고 있다.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sangjae@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