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지선 “2020년은 변화의 전환점… 혁신적 사고로 성장에 역량 집중”
더보기

정지선 “2020년은 변화의 전환점… 혁신적 사고로 성장에 역량 집중”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입력 2020-01-02 09:58수정 2020-01-02 09:5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사진)이 2020년을 변화의 전환점으로 삼아 성장에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2일 정 회장은 2020년 신년사를 통해 “2020년을 새로운 10년의 출발점이자 성장을 위한 실질적 변화를 실천하는 전환점으로 삼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성장에 대한 확신을 가질 수 있는 비전을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주요 경영 방침으로 혁신적 사고와 실행을 바탕으로 한 성장전략 추진 고객 가치에 초점을 둔 비즈니스 모델 변화 공감과 협력의 조직문화 구축을 제시했다.

주요기사


정 회장은 “변화의 파도에 올라타지 않으면 침몰할 수밖에 없다는 절박한 각오를 다져야 한다”며 “수많은 도전을 통한 실패에 당당히 맞설 때, 비전은 현실이 되고 우리 그룹은 새로운 역사를 써나갈 수 있다”고 언급했다.

그는 특히 “기민한 판단을 통해 빠르게 실행하며 계획을 보완해 나가는 방식이 필요하다”고 주문했다.

이와 함께 사업 모델별로 ‘다르게 행동(Do different)’하고 각 사 특성에 맞도록 바꿔가는 전략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정 회장은 이 밖에 “다가올 급격한 변화는 원활한 협력체계를 바탕으로 조직의 역량을 응집해야 대응할 수 있다”면서 공감 협력의 조직문화 구축을 당부했다.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sangjae@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