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갤럭시 폴드, 중국에서 ‘완판 행진’… 4차 판매도 동났다
더보기

갤럭시 폴드, 중국에서 ‘완판 행진’… 4차 판매도 동났다

뉴스1입력 2019-11-16 15:11수정 2019-11-16 15:1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삼성전자가 16일 중국에서 진행한 갤럭시 폴드 4차 판매도 완판을 기록했다.(삼성닷컴 갈무리)© 뉴스1

삼성전자가 중국에서 출시한 갤럭시 폴드가 1·2·3차에 이어 4차 판매까지 ‘완판’을 기록했다.

16일 10시(이하 현지시간)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의 4차 판매가 공식 사이트인 삼성닷컴 중국과 징둥 등 온라인 몰에서 시작된지 약 2시간이 지난 12시쯤 매진됐다.

앞서 삼성전자는 지난 8일 10시 중국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갤럭시 폴드를 출시했다. 이날 1차 판매에서 갤럭시 폴드 온라인 판매는 5분 만에 매진을 기록했다. 오프라인 매장에서도 현지인들이 갤럭시 폴드를 구매하기 위해 긴 줄을 서기도 했다.


이어 중국 최대 쇼핑 축제인 지난 11일 ‘광군제’를 맞아 오전과 오후에 진행한 갤럭시 폴드 2·3차 판매도 모두 ‘완판’되면서 갤럭시 폴드의 위용을 과시했다.

주요기사

특히 이번 4차 판매는 지난 15일 중국 화웨이가 자사의 폴더블 스마트폰 ‘메이트X’를 출시한 뒤에도 매진을 기록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메이트X 역시 화웨이몰에서만 단독으로 진행한 1차 판매에서 몇 초만에 ‘매진’됐지만, 실제 물건을 구매한 사람이 극히 드물어 ‘대량생산이 힘든 탓에 겨우 수백대 정도만 판매한 게 아니냐’는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이번에 중국 시장에서 판매되는 갤럭시 폴드는 4G 롱텀에볼루션(LTE) 모델로 출고가는 1만5999위안(약 265만원)이다. 경쟁 제품인 화웨이 메이트X보다는 1000위안 저렴한 가격이다.

삼성전자는 중국 시장에서의 갤럭시 폴드의 인기에 힘입어 갤럭시 폴드의 5세대(5G) 모델도 출시한다.

삼성전자는 공식 웨이보를 통해 갤럭시 폴드의 5G 모델인 ‘W20 5G’를 초고가 전용 ‘심계천하’(心系天下·뜻 높은 사람이 세상을 걱정한다) 시리즈에 2만위안(약 332만8000원)의 가격으로 오는 19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갤럭시 폴드 중국 시장 5차 판매도 진행된다. 갤럭시 폴드 일반 모델의 5차 판매도 오는 W20 5G가 출시되는 19일 10시에 함께 시작할 예정이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