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유한양행, ‘제41회 결핵 및 호흡기 학술상’ 시상식 개최
더보기

유한양행, ‘제41회 결핵 및 호흡기 학술상’ 시상식 개최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9-11-11 16:03수정 2019-11-11 16:0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호흡기분야 의학발전 기여 공로
김영균 카톨릭의대 교수·정희순 서울의대 교수 선정

유한양행은 지난 8일 서울 잠실 소재 롯데호텔월드에서 열린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추계학술대회’를 통해 ‘제41회 유한 결핵 및 호흡기 학술상’ 시상식을 가졌다. 올해 수상자는 김영균 가톨릭의대 내과 교수와 정희순 서울의대 내과 교수가 선정됐다. 이들에게는 상패와 상금, 메달이 수여됐다.

김영균 교수와 정희순 교수는 우수한 연구 성과로 호흡기분야 의학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뽑혔다.

지난 1979년 유한양행과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가 제정한 ‘유한 결핵 및 호흡기 학술상’은 매년 관련 분야 의학 발전에 공적이 두드러진 의학자에게 상을 수여하는 시상제도다. 40년 동안 호흡기 학술 발전을 유도하면서 국내 호흡기 분야 최고 권위 학술상으로 자리매김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