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서울국세청, 문서감정 분야 국제공인시험기관으로 지정
더보기

서울국세청, 문서감정 분야 국제공인시험기관으로 지정

세종=송충현 기자 입력 2019-11-06 03:00수정 2019-11-0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지방국세청이 문서감정(필적) 분야에서 능력을 인정받아 국제공인시험기관으로 지정됐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5일 서울지방국세청을 필적 분야 한국인정기구 국제공인시험기관으로 지정하고 인정서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필체를 대조해 진본 여부를 가리는 필적 분야에서 국내 기관이 한국인정기구 인정을 받은 건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대검찰청에 이어 3번째다. 이에 따라 서울지방국세청의 감정 결과는 국제 협정에 따라 세계 103개국에서 공신력을 인정받는다. 국세청 관계자는 “과세 관련 문서 위조가 교묘해지는 상황에서 한국인정기구 인정으로 신뢰성이 높아져 납세자와의 다툼이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세종=송충현 기자 balgun@donga.com
주요기사
#서울지방국세청#문서감정(필적) 분야#국제공인시험기관 지정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