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흰찰쌀보리[바람개비]
더보기

흰찰쌀보리[바람개비]

이윤화 레스토랑가이드 다이어리알 대표입력 2019-11-01 03:00수정 2019-11-01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오늘날은 보리의 식이섬유와 자연 강장 역할을 높이 평가하지만 옛 보리쌀을 그냥 먹기는 꽤 거칠다. 전북 군산에서는 찰진 보리쌀인 ‘흰찰쌀보리’ 품종을 적극 육성했다. 밀을 못 먹던 사람도 흰찰쌀보리로 만든 빵은 거뜬히 먹을 수 있게 했다. 흰찰쌀보리 100%로 만들었다는 ‘보리만쥬’는 맛은 세련되고 뒤에 남는 구수함은 옛 향기이니, 이 시대의 ‘뉴트로’다.

이윤화 레스토랑가이드 다이어리알 대표
주요기사
#흰찰쌀보리#보리#보리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