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장제원, 아들 음주운전에 “참담한 심정…법적 책임 받아야 할 것”
더보기

장제원, 아들 음주운전에 “참담한 심정…법적 책임 받아야 할 것”

뉴스1입력 2019-09-07 18:00수정 2019-09-07 18:0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 2018.12.3/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7일 아들의 음주운전 혐의와 관련 “불미스러운 일로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된 점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장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아버지로서 이루 말할 수 없이 참담한 심정”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앞서 장 의원의 아들 장모씨는 이날 새벽 2시쯤 마포구 인근에서 술에 취해 차를 몰다가 오토바이와 부딪치는 사고를 냈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장씨에 대해 수사 중이라고 이날 밝혔다.

장 의원은 “용준(노엘)이는 성인으로서 자신의 잘못에 대한 모든 법적 책임을 달게 받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그러면서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사죄드린다”고 덧붙였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