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강릉항서 이틀 전 실종됐던 50대 여성 숨진 채 발견
더보기

강릉항서 이틀 전 실종됐던 50대 여성 숨진 채 발견

뉴스1입력 2019-09-04 09:07수정 2019-09-04 09: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News1

4일 오전 7시40분쯤 강원 강릉시 강릉항 내 방파제 테트라포드 사이에서 A씨(54·여·경기 안산)가 숨진 채 발견됐다.

A씨는 지난 2일 오후 8시4분쯤 집을 나섰다가 소식이 끊겨 실종 신고가 접수된 상태였다.

신고를 접수한 경찰과 소방당국 등 관계기관은 휴대전화 위치추적, 폐쇄회로(CC)TV 등을 활용해 A씨의 동선을 파악한 후 이틀간 수색 작업을 벌여왔다.

경찰은 유가족의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 중이다.

주요기사

(강릉=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