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존슨, 10월31일 이후 브렉시트 불이행시 거취 답변 거부
더보기

존슨, 10월31일 이후 브렉시트 불이행시 거취 답변 거부

뉴스1입력 2019-07-10 05:44수정 2019-07-10 05:4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차기 영국 총리로 유력시되는 보리스 존슨 전 영국 외무장관이 브렉시트 시한인 10월31일 영국이 유럽연합(EU)을 탈퇴하지 않을 경우 사임할 것인지 여부를 밝히지 않았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존슨 전 장관이 이날 경쟁자인 제러미 헌트 외무장관과 TV 토론에서 만난 자리에서 이 같은 모습을 나타냈다.

헌트 장관은 10월 말까지 브렉시트 이행 계획을 전달하지 못하면 그만둘 것이냐는 질문에 존슨 전 장관은 답변을 거부했다.


그는 “10월31일에 EU에서 나오지 못할 상황을 예상하지 않는 것이 아주, 아주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존슨 전 장관은 “EU가 협상을 거부함으로써 내 사임을 부추길 수도 있다는 전망을 EU에 고수하고 싶지 않다”며 질문 피해 갔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