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올해 첫 병역판정검사 “현역으로 군에 갑니다”
더보기

올해 첫 병역판정검사 “현역으로 군에 갑니다”

원대연 기자 입력 2019-01-29 03:00수정 2019-01-2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 청년이 28일 서울 영등포구 서울지방병무청에서 열린 올해 첫 병역 검사에서 ‘현역’ 판정을 받고 있다. 병무청은 올해부터 쌍둥이의 대리검사 등을 막기 위해 홍채인식기를 도입했다.


원대연 기자 yeon72@donga.com
주요기사
#병역판정#현역#병무청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