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말모이’ 개봉 11일 만에 관객 200만명↑
더보기

‘말모이’ 개봉 11일 만에 관객 200만명↑

뉴시스입력 2019-01-20 11:48수정 2019-01-20 11: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영화 ‘말모이’가 개봉 11일 만에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에 따르면, ‘말모이’는 20일 누적 관객수 205만7105명(오전 9시40분 기준)을 기록했다. 개봉 후 줄곧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키고 있다.

‘택시운전사’(감독 장훈·2017)의 각본을 쓴 엄유나(40) 감독의 장편 데뷔작이다. 우리말 사용이 금지된 1940년대, 까막눈 ‘김판수’(유해진)가 조선어학회 대표 ‘류정환’(윤계상)을 만나 사전을 만들기 위해 비밀리에 전국의 우리말을 모으는 이야기다. 배우 유해진(49)·윤계상(41)·김홍파(57)·우현(55) 등이 출연했다.

 【서울=뉴시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