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4월의 신부’ 윤진서, 제주 자택 작은 결혼식 사진 공개…애정 뚝뚝
더보기

‘4월의 신부’ 윤진서, 제주 자택 작은 결혼식 사진 공개…애정 뚝뚝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입력 2017-05-01 09:53수정 2017-05-01 09:5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4월의 신부’ 윤진서, 제주 자택 작은 결혼식 사진 공개…애정 뚝

배우 윤진서(34)가 결혼식 사진을 1일 공개했다.

윤진서는 전날 제주도 자택 마당에서 가족과 친지를 초대해 작은 결혼식을 올렸다.

윤진서는 머리에 화관을 쓰고, 흰색 투피스를 입은 화사한 모습을 선보였다. 부케를 손에 쥔 ‘4월의 신부’ 윤진서는 화사한 미소로 행복감을 나타냈다.


결혼식은 양가 부모님의 축사, 밴드의 축가, 신랑의 축가로 꾸며졌다.

윤진서는 취미 활동(서핑보드)을 하다 만난 신랑과 3년간의 열애 끝에 이날 백년가약을 맺었다. 윤진서는 결혼식을 하루 앞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알라븅"이라는 글이 새겨진 사진을 게재하며 남편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주요기사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