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속보]박근혜 전 대통령 영장 심사 종료…8시간 40분만
더보기

[속보]박근혜 전 대통령 영장 심사 종료…8시간 40분만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7-03-30 19:14수정 2017-03-30 19:3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채널A 방송화면 갈무리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이 8시간 40분 만에 종료됐다.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는 30일 오후 7시 11분경 종료됐다. 이는 심문 시작 후 ‘8시간 40분’ 만으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달 16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6시까지 ‘7시간 30분’ 간 심문 받은 것을 넘어서는 시간이다.

박근혜 전 대통령은 중앙지검 10층 조사실에서 구속 여부를 기다린다. 구속 여부는 31일 새벽에 결정될 것이라는 관측이 대다수다.


영장이 기각되면 서울 삼성동 자택으로 귀가하고, 영장이 발부되면 서울구치소로 이동할 것으로 보인다.

주요기사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