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삼성물산, 동남아 최고층 · 세계 3번째 높은 ‘KL 118 타워’ 짓는다
더보기

삼성물산, 동남아 최고층 · 세계 3번째 높은 ‘KL 118 타워’ 짓는다

이상훈기자 입력 2015-10-27 14:35수정 2015-10-27 14:4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삼성물산이 동남아 최고층이자 세계에서 3번째로 높은 빌딩을 건설한다.

삼성물산은 27일 말레이시아 국영 투자기관인 PNB의 자회사가 발주한 ‘KL 118 타워’를 현지 시공사인 UEM사와 컨소시엄으로 수주했다고 밝혔다. 이 빌딩은 말레이시아 수도 콸라룸푸르에 지상 118층(높이 644m)으로 건설되며 완공되면 사무실, 호텔 등으로 쓰일 예정이다. 총 공사비는 8억4200만 달러(9529억 원)이고 2019년 12월에 준공될 예정이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아랍에미리트의 부르즈칼리파(828m, 163층) 등 세계적인 초고층 빌딩을 성공적으로 지은 경험을 인정받은 것”이라고 밝혔다. 향후 지어질 건물을 합할 경우 2019년에 완공될 사우디아라비아의 킹덤타워(1000m, 167층)가 세계 최고층 빌딩이고 부르즈칼리파와 KL 118 타워가 그 뒤를 잇는다.


이상훈기자 january@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