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AOA, 데뷔 3년 만에 첫 팬미팅 ‘감격의 눈물’
더보기

AOA, 데뷔 3년 만에 첫 팬미팅 ‘감격의 눈물’

김원겸 기자 입력 2015-10-05 18:36수정 2015-10-05 18: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걸그룹 AOA 팬미팅 현장. 사진제공|FNC 엔터테인먼트

그룹 AOA(지민·초아·유나·유경·혜정·민아·설현·찬미)가 감격의 첫 팬미팅을 개최하고 자신들의 모든 매력을 쏟아냈다.

AOA는 4일 서울 상명아트센터 계당홀에서 데뷔 3년 만에 첫 국내 팬미팅 ‘2015 AOA 하트어택’을 개최하고 팬들과 만났다.

AOA는 데뷔 곡인 ‘엘비스’로 화려하게 무대를 열었고, 객석에서 드러머 유경이 깜짝 등장하며 완전체로 한자리에 섰다. 멤버들은 개인 활동에 대한 근황을 들려주는 이야기를 시작으로 자신들의 시작부터 현재까지 지난 3년을 회상했다.


AOA는 ‘심쿵포인트’를 선보이고 추첨을 통해 팬에게 포옹을 해주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며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설현은 화제가 된 광고 포스터의 포즈를 직접 선보이며 무보정 실사판을 확인시켰고, 유나·혜정·찬미는 유닛을 결성해 섹시 댄스를 선보이며 팬들을 열광케 했다.

관련기사

팬미팅은 미니콘서트로 뜨거운 분위기를 이어갔다. ‘짧은치마’ ‘단발머리’ ‘사뿐사뿐’ ‘심쿵해’ 등 4연속 히트곡을 릴레이로 선보였고, 이후에도 팬들의 열렬한 앙코르 요청을 받았다. AOA는 유경의 드럼 연주를 기반으로 댄스와 밴드가 결합된 ‘겟아웃’으로 팬들의 요청에 화답했다.

마지막으로 AOA는 직접 써내려간 편지를 눈물로 낭독하며 진솔한 감동을 자아냈다. “3년 만의 첫 팬미팅이라 많이 설¤고 데뷔부터 지금까지 사랑해주신 팬 분들께 감사하다”며 “앞으로 이런 자리를 많이 만들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 고맙고 사랑한다”고 팬들을 향한 변함없는 사랑을 전했다.

AOA는 국내 팬미팅에 이어 10일 대만과 11일 홍콩에서 팬미팅을 개최한다.

스포츠동아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