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고아성, 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로 컴백… 이준과 연인 호흡
더보기

고아성, 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로 컴백… 이준과 연인 호흡

동아닷컴입력 2015-01-29 15:11수정 2015-01-29 15:1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고아성 풍문으로 들었소

'고아성 풍문으로 들었소'

영화 ‘괴물’과 ‘설국열차’로 유명세를 얻은 배우 고아성(23)이 SBS 새 월화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 출연을 확정했다.

고아성은 다음 달 23일 첫 방송되는 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극본 정성주·연출 안판석)에서 평범한 가정의 꿈 많은 둘째 딸 서봄 역을 맡아 대한민국 특급 상류사회 층의 속물의식을 비판한다.


극중 고아성이 맡은 서봄은 잡학다식하고 급우들에게 제법 인기도 많은 명랑소녀다. 동갑내기 한인상(이준)이 엄청난 집안의 귀공자인줄 모르고 사랑에 빠지는 바람에 상상을 초월하는 냉대와 엄중 감시를 받게 되지만 더듬거리면서도 따박따박 맞는 말만 하는 당찬 캐릭터다.

관련기사

고아성은 “5년 만에 안방극장 복귀라 설렌다”며 “고등학생부터 돌아가서 경험하지 못한 인생까지 연기를 하게 돼 많은 준비를 하고 있다. 2015년의 시작을 힘차게 드라마 촬영에 매진할 테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고아성이 출연하는 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는 대한민국 초 상류층의 속물의식을 통렬하게 풍자하는 블랙코미디로 ‘아줌마’ ‘아내의 자격’ ‘밀회’ 등을 함께 한 정성주 작가와 안판석 감독의 작품이다. ‘풍문으로 들었소’는 ‘펀치’ 후속으로 2월 23일(월) 밤 10시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