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회생절차 자유투어, 모두투어 인수 최종 확정
더보기

회생절차 자유투어, 모두투어 인수 최종 확정

김재범 전문기자입력 2015-01-13 17:29수정 2015-01-13 17:3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모두투어가 회생절차 진행 중인 자유투어의 인수를 최종 확정됐다. 12일 수원지방법원에서 열린 제3회 관계인 집회에서 회생담보권자 자유투어의 회생계획안이 승인됐다.

법원으로부터 최종계획안의 인가결정 및 공고가 나면 모두투어는 납입한 인수 대금 63억원을 회생계획인가일로부터 1개월 이내에 회생계획안에 따라 채권자들에게 상환한다.

모두투어는 2014년 3월부터 자유투어에 대한 경영정상화 지원을 해왔다. 자유투어 인수가 최종 확정됨에 따라 모두투어의 강점인 B2B 패키지 사업과 자유투어의 중저가 B2C 개별여행을 접목시켜 새로운 성장동력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모두투어는 상반기 중으로 자유투어의 기업회생절차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김재범 전문기자 oldfield@donga.com !@kobaukid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