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월드컵 조추첨 SBS 통역, 뜨거운 반응… “풀레코 안녕?”
더보기

월드컵 조추첨 SBS 통역, 뜨거운 반응… “풀레코 안녕?”

동아닷컴입력 2013-12-07 11:29수정 2013-12-07 11: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출처= 배성재 트위터

‘SBS 통역, 풀레코 안녕’

월드컵 조추첨이 끝났지만 여러 가지 화젯거리가 등장했다. 바로 “풀레코 안녕”을 외친 SBS 통역사이다.

한국은 7일 오전 1시(한국시각) 브라질 코스타 두 사우이페에서 열린 ‘2014 브라질 월드컵’ 조 추첨식에서 벨기에, 알제리, 러시아와 함께 H조에 배치됐다.


이날 월드컵 조추첨식은 공중파 KBS, MBC, SBS 3사가 동시 생중계하며 선의의 경쟁을 펼쳤다.

관련기사

특히 SBS 통역사는 월드컵 조추첨 내내 귀여운 목소리로 통역을 해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SBS 통역사는 월드컵 마스코트인 풀레코가 등장하자 “풀레코 안녕”이라 말하기도 하고 축구황제 호나우두 등장에 “축구공 호나우두입니다”라는 귀여운 실수를 했다.

이에 배성재 아나운서는 “풀레코 안녕, 우리 통역사가 참 귀엽죠?”라고 말해 폭소를 터뜨렸다.

한편 자칫 딱딱하게 흘러갈 수 있던 월드컵 조추첨 식을 재밌게 만들어준 SBS 통역사에 네티즌들은 호평을 보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