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SBS뉴스 방송사고 ‘노 전대통령 비하 이미지 사용’ 제작진 부주의
더보기

SBS뉴스 방송사고 ‘노 전대통령 비하 이미지 사용’ 제작진 부주의

동아닷컴입력 2013-08-21 10:30수정 2013-08-21 10:3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SBS 뉴스 방송사고

SBS 8시 뉴스에서 방송사고가 일어났다.

20일 방송된 SBS ‘8뉴스’는 방송중 故 노무현 前 대통령을 비하하는 이미지를 내보내는 실수를 범했다.

뉴스는 이날 일본 수산물 방사능 공포에 대해 보도하는 과정에서 ‘후쿠시마산 가자미류 방사능 검출량’을 나타내는 도표를 사용했다.


문제는 도표의 배경에 노무현 前 대통령을 비하한 합성이미지 ‘노알라’ 형상이 보인 것.

주요기사

‘노알라’는 故 노무현 前 대통령 얼굴을 코알라와 합성한 사진으로, 보수 성향의 온라인 커뮤니티 ‘일간베스트 저장소(이하 일베)’를 중심으로 인터넷에 유포됐다..

뉴스에서 사용된 이 도표는 이전에 한 누리꾼이 일본 사이트 등을 참조해 만들었으며, 워터마크로 ‘노알라’ 형상을 새긴 것으로 알려졌다. SBS는 인터넷을 통해 참조 도표를 수집하는 과정에서 해당 도표를 가저온 것.

SBS측은 21일 나이트라인을 통해 "제작 담당자의 실수로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하는 이미지 컷 일부를 사용했다. 영상을 제작하는 과정에서 희미하게 흑백으로 합성된 비하 이미지를 파악하지 못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히며 고 노무현 전 대통령과 유가족, 관련된 분들께 상처를 드리게 된 점 깊이 사과드린다"고 뜻을 전했다.

영상뉴스팀
SBS 뉴스 방송사고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