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예술원상 이문열-백병동-故정점식 씨 선정
더보기

예술원상 이문열-백병동-故정점식 씨 선정

입력 2009-07-03 03:00수정 2009-09-22 01: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대한민국예술원(회장 김수용)은 소설가 이문열 씨(61), 작곡가 백병동 씨(73), 지난달 작고한 서양화가 정점식 씨를 각각 제54회 대한민국예술원상 문학, 음악, 미술 부문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

수상자에게는 상장과 메달, 상금 3000만 원이 수여되며 시상식은 9월 7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 예술원에서 열린다.

예술원은 이날 정기총회를 열고 문학 분과에 소설가 한말숙(78) 서정인(73), 시인 김후란(75), 음악분과에 피아니스트 신수정(67) 이경숙(65), 연극·영화·무용 분과에 한국무용가 김숙자(65), 발레리나 김학자 씨(70)를 신입회원으로 선출했다. 예술원 회원은 총 88명이 됐다.

이새샘 기자 iamsa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