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대구/경북]주부들과 만나는 ‘11시 클래식 산책’
더보기

[대구/경북]주부들과 만나는 ‘11시 클래식 산책’

입력 2007-08-21 06:43수정 2009-09-26 17:4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대구시립교향악단이 이색적인 연주회를 연다.

대구시향은 31일 오전 11시 대구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연주회 ‘11시의 클래식 산책’을 개최한다.

연주 곡목은 모차르트의 ‘바이올린과 비올라를 위한 신포니아 콘체르탄테 내림마장조’, 스메타나의 나의 조국 중 ‘몰다우’, 바그너의 오페라 ‘리엔치’ 서곡 등이다.

이번 연주회의 지휘는 독일 크로스 챔버오케스트라 상임지휘자 겸 첼리스트로 활동 중인 서진 씨가 맡고 바이올리니스트 김홍준, 비올리스트 윤진원 씨 등이 협연할 예정.

대구시향 관계자는 “주부 등 오전에 여가 시간을 낼 수 있는 클래식 애호가들에게 수준 높은 공연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주기 위해 그동안 오후에 개최해 온 연주회를 오전에 열기로 했다”고 말했다. 053-606-6314

정용균 기자 cavatina@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