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북]부안 신석정 문학관 10월 착공
더보기

[전북]부안 신석정 문학관 10월 착공

입력 2007-08-07 06:52수정 2009-09-26 19:4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문학의 대표적 목가시인 고(故) 신석정(1907∼1974) 시인을 기리는 문학관이 고향인 전북 부안군 부안읍 선은리 시인의 옛 집 일대에 세워진다.

10월부터 75억 원을 들여 1만7584m²에 건평 943m² 규모로 주차장과 잔디광장, 쉼터를 조성하고 문학인과 관람객들이 함께 즐기는 자연친화형 문학관으로 꾸며진다.

문학관에는 선생의 유품 및 시집, 시화 등이 전시되는 상설전시실과 기획전시실, 100여 명이 동시에 문학강좌를 들을 수 있는 세미나실, 문예창작을 위한 문학교실 등이 들어선다.

부안군 관계자는 “올해 탄생 100주년을 맞는 석정 시인을 추모하는 문학관 건립은 군민들의 숙원사업으로 부안사람들에게 자긍심을 심어 주고 문학인들의 창작 활동에도 도움을 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광오 기자 koki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