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대구/경북]대구 아파트값 하락세 ‘주춤’
더보기

[대구/경북]대구 아파트값 하락세 ‘주춤’

입력 2007-05-31 09:07수정 2009-09-27 05:4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5월 들어 대구 지역의 아파트 매매가격이 전반적으로 하락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일부 지역에서는 소폭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대구부동산경제연구원에 따르면 이달 1일부터 27일까지 지역 아파트 매매가격은 지난달 같은 기간에 비해 평균 0.1% 하락했다.

구군별로는 달서구가 0.8% 떨어졌고 북구 0.6%, 남구 0.4%, 중구가 0.3% 내린 데 비해 동구와 수성구는 0.7% 상승했고 달성군은 0.2% 올랐다.

서구는 매매가격에 변동이 없었다.

또 이 기간 중 아파트 평당 매매가격은 평균 463만 원으로 지난달 같은 기간에 비해 큰 변동이 없었다.

대구의 전세가는 지난달보다 평균 0.3% 하락했으며 전세 평당 가격은 평균 305만 원으로 나타났다.

김영욱 대구부동산경제연구원장은 “올해 들어 지역 아파트 가격이 지속적으로 떨어지고 있지만 최근 하락의 폭이 미미하고 저점에서 안정화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며 “수성구 등 일부 지역은 신규 분양가가 꾸준히 올라 기존 아파트 가격이 상승 조짐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정용균 기자 cavatina@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