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여자프로농구]캐칭 가로채기 9개 新…우리은행 12연승 질주
더보기

[여자프로농구]캐칭 가로채기 9개 新…우리은행 12연승 질주

입력 2006-02-11 03:06수정 2009-09-30 13:0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우리은행의 ‘특급 용병’ 타미카 캐칭은 어디 하나 흠잡을 데가 없다는 평가를 듣는다.

득점과 리바운드에서 고른 활약을 펼치는 그가 10일 춘천에서 열린 국민은행과의 여자프로농구 겨울리그 홈경기에선 끈끈한 수비로 85-73의 완승을 주도했다. 20득점 13리바운드를 올린 캐칭은 가로채기를 여자프로농구 사상 한 경기 최다인 9개나 했다.

가로채기 1개가 모자라 ‘트리플 더블’을 놓친 캐칭을 앞세운 선두 우리은행은 12연승을 질주해 13승 4패로 2위 신한은행을 1경기차로 제쳤다.국민은행은 7승 10패로 금호생명과 공동 4위.

김종석 기자 kjs0123@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