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강원]"영동지역 SOC확충 예정대로 추진을"
더보기

[강원]"영동지역 SOC확충 예정대로 추진을"

입력 2003-07-11 18:06수정 2009-10-10 15: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강원 속초상공회의소(회장 이규철)는 11일 2010년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는 실패했지만 강릉∼원주 간 복선철도(120km)건설 등 사회간접자본(SOC) 확충은 차질없이 추진돼야 한다는 내용의 건의서를 청와대와 건설교통부 등에 보냈다.

속초상의는 건의서에서 “동계올림픽 개최지 결정을 앞두고 지난 6월에 철도청이 발표한 ‘강릉∼원주 간 복선화 철도 2010년 완공’ 계획은 이곳 주민들의 최대현안사업”이라며 “이 철도가 완성되면 원주∼강릉은 1시간 3분대에, 서울∼강릉은 1시간 57분대에 주파가 가능해 관광성수기 상습적인 교통체증이 해소된다”고 밝혔다.

또 속초상의는 서울∼춘천∼양양 간 동서고속도로 건설사업, 주문진∼속초간 동해고속도로 연장공사 조기 착수 등도 예정대로 추진해달라고 요청했다.

속초상의는 “강원도의 경우, 지난 역대 정부 40년 동안 기본적인 사회간접시설마저 확충되지 못했고 각종 분야에서 항상 소외돼 왔다”며 다른 자치단체와의 기회균등차원에서 현안문제를 해결해달라고 덧붙였다.

속초=경인수기자 sunghyun@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