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독자편지]황순주/학습부진아 과외-값싼 특기교육 허용을
더보기

[독자편지]황순주/학습부진아 과외-값싼 특기교육 허용을

입력 1998-04-26 20:24수정 2009-09-25 15:1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과외금지 문제가 학부모들의 최대 관심사다. 학교수업만으로도 충분하면 과외교사가 학부모를 찾기 전에 학부모들이 과외를 찾지 않게 될 것이다. 실제로 학습이 부진한 아이들도 적지 않다. 또 저렴한 비용으로 특기를 개발해 줄 필요도 있다.

일본의 경우 ‘숙’이라는 형태의 동네 과외가 있어 학원과 과외의 중간적인 기능을 하며 5,6명의 학생을 학원비보다 싼 금액으로 효과적으로 관리한다.

학부모는 적은 비용으로 아이들을 가르칠 수 있어 좋고 가르치는 교사도 약간의 수입을 올릴 수 있는 이점이 있다.

예를 들어 학습능력이 부진할 경우 학교에만 전적으로 맡겨둘 수도 없지 않은가.

모든 형태의 과외를 전면적으로 금지하기보다는 융통성있고 탄력적으로 운용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황순주(인천 계양구 효성1동)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