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찰,與 후보비방 유인물 정밀검토 나서
더보기

검찰,與 후보비방 유인물 정밀검토 나서

입력 1997-07-04 20:01수정 2009-09-26 17: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지검은 4일 최근 국회 의원회관에 나돌고 있는 신한국당 경선후보들에 대한 비방 유인물들을 입수, 유인물의 출처와 작성경위 등에 대해 정밀 검토작업을 벌이고 있다. 검찰 관계자는 『정당내 경선과정에서 후보들 사이의 흑색선전행위는 일반 유권자들을 대상으로 하지 않았기 때문에 선거법 위반행위로 보기는 힘들지만 비방유인물의 당사자가 고발해 올 경우 형법상명예훼손혐의를 적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공종식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