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시]서예가 김응현展 11일까지
더보기

[전시]서예가 김응현展 11일까지

입력 1997-03-07 08:51수정 2009-09-27 03: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송영언 기자] 서예가인 여초 김응현씨가 단일작가로는 대규모인 2백80여점을 출품, 서울 종로구 공평동 공평아트센터 1,2층 전관에서 전시회를 열었다. 11일까지. 김씨가 이사장을 맡아 내년 3월 문을 여는 「세계 최초의 서예대학」 동방문화대학원 대학교의 교사신축과 학교발전기금마련을 위해서다. 『교수진 확보를 거의 마쳤습니다. 최근에는 설계작업도 마무리, 곧 공사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이 학교는 지난해말 교육부로부터 설립허가를 받은 대학원과정. 경기 포천군 포천읍 동교리 5천여평의 부지에 들어선다. 김씨는 『예능 인문사회계열을 합해 석사과정 1백명, 박사과정 40명을 선발해 교육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02―733―0132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