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월드컵탁구]김택수,우승 목표 21일 출국
더보기

[월드컵탁구]김택수,우승 목표 21일 출국

입력 1996-10-19 18:03수정 2009-09-27 15:1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탁구의 간판」 김택수(대우증권.세계7위)가 '96월드컵남자탁구대회(10월24- 27일)에 참가하기 위해 오는 21일 출국한다. 프랑스 님에서 열리는 월드컵탁구대회는 매년 세계톱랭커 16명이 참가해 남자단식 최강자를 가리는 대회로 2년주기의 세계선수권대회 다음으로 권위를 자랑하고 있다 . 이번 대회에는 세계1,2위인 공링후이,왕타오,'96애틀랜타올림픽 단식금메달리스트 류구오량(이상 중국),세계3위 장 미셀 세이브(벨기에),4위 얀 오베 발드너(스웨덴) ,5위 외르겐 로스코프(독일)등 내로라하는 스타들이 모두 출전한다. 또 지난달 열린 '96유럽마스터즈대회에서 정상에 올랐던 「떠오르는 별」 블라디 미르 삼소노프(벨로루시)도 출전권을 얻었고 조란 프리모락(크로아티아),장 필립 가 티엥(프랑스)등도 출전선수 명단에 올라있다. 김택수는 우승을 목표로 하고 있는데, 베트남에서 열린 지난 92년대회에서는 마웬 거(중국)에게 아깝게 져 준우승을 차지했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