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지석 트리플크라운’ 대한항공 7연승…KB꺾고 선두 도약
더보기

‘정지석 트리플크라운’ 대한항공 7연승…KB꺾고 선두 도약

뉴스1입력 2020-02-14 21:07수정 2020-02-14 21: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대한항공 정지석. (한국배구연맹 제공)

대한항공이 트리플크라운(서브, 블로킹, 백어택 각각 3개 이상)을 달성한 정지석의 활약을 앞세워 KB손해보험을 꺾고 선두로 올라섰다.

대한항공은 14일 인천계양체육관에서 열린 2019-20 도드람 V리그 5라운드 KB손보와의 경기에서 3-0(25-22, 25-17, 25-20)으로 이겼다.

최근 7연승의 신바람을 낸 대한항공은 21승8패(승점 59)로 우리카드(승점 58·21승7패)를 제치고 선두로 도약했다.


KB는 10승19패(승점 30)로 6위를 유지했다.

주요기사

대한항공은 23점(공격성공률 72.22%)을 올린 정지석이 승리의 주역이 됐다. 정지석은 블로킹 7개, 서브에이스 3개, 백어택 4개를 기록하며 1위 탈환의 주인공이 됐다. 이번 시즌 개인 2번째이자, 개인 통산 3번째 트리플크라운이었다.

정지석 외에도 비예나가 21점으로 힘을 보탰다. 대한항공은 블로킹 숫자에서 KB를 16-3으로 압도했다.

KB는 마테우스가 22점을 올리며 분전했지만 나머지 선수들이 부진하며 완패를 떠안았다.

대한항공은 경기 초반부터 비예나와 정지석 좌우 쌍포를 앞세워 흐름을 탔다. 12-11에서 진상헌의 속공과 정지석의 연속 블로킹을 앞세워 달아났고, 22-20에서 비예나의 오픈으로 점수를 벌렸다.

대한항공은 2세트에서도 고공 비행을 펼쳤다. 13-12에서 비예나의 백어택과 정지석의 블로킹으로 앞서 나갔고, 비예나와 진상헌까지 득점에 가세하며 2세트를 내리 따냈다.

승기를 잡은 대한항공은 3세트에서도 시종일관 KB를 몰아쳤고, 24-20에서 상대 김정호의 서브 범실로 경기를 매조지 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