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장병우 현대엘리베이터 대표, 여동생인 故장영희 교수곁으로… 10주기 행사 다음날 뇌출혈
더보기

장병우 현대엘리베이터 대표, 여동생인 故장영희 교수곁으로… 10주기 행사 다음날 뇌출혈

변종국 기자 입력 2019-05-30 03:00수정 2019-05-30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장병우 현대엘리베이터 대표이사(사진)가 28일 급성 뇌출혈로 별세했다. 향년 73세.

현대엘리베이터는 “고인이 10일에 급성 뇌출혈로 쓰러져 치료를 받아 왔으나 끝내 유명을 달리했다”고 29일 밝혔다. 장 대표는 장애와 암 투병 속에서도 희망을 잃지 않고 따뜻한 위로의 글을 썼던 수필가 고 장영희 서강대 교수의 친오빠다. 장 대표는 쓰러지기 전날인 9일 장 교수의 10주기 행사에 참석해 참가자들에게 장 교수의 사진을 보여주는 등 동생에 대한 애틋한 그리움을 밝히기도 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임숙희 씨와 아들 석환(인제대 서울백병원 정형외과학교실 부교수), 석원 씨(MGM 리조트 인터내셔널 디렉터)가 있다.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발인은 31일 오전 8시. 장지는 충남 천안시 천안공원묘원이다.
 
변종국 기자 bjk@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