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고려사이버대, 가을 산행으로 교직원 및 교우 화합의 장 마련
더보기

고려사이버대, 가을 산행으로 교직원 및 교우 화합의 장 마련

동아닷컴입력 2018-10-18 18:12수정 2018-10-18 18:1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단풍 절정인 백악산 서울 성곽길 등반하며 단결의 의미 되새겨
고려사이버대학교는 학교 구성원 간 소통과 화합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 13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서울 성곽길을 오르는 가을 산행을 실시했다.

김진성 총장을 비롯한 고려사이버대 교직원, 교우 등 20여명이 참가한 이번 산행은 사이버대학의 특성상 평소 한 자리에 모이기 어려운 학교 구성원들이 모처럼 어우러진 단결의 한마당이 되었다. 고려사이버대 가족들은 약 3시간 동안 단풍이 한창인 백악산 서울 성곽길을 따라 숙정문, 청운대를 거치는 코스를 등반하며 친목을 도모하고 일상을 되돌아보는 값진 시간을 가졌다. 오랜만에 산을 오르는 참가자들이 가파른 산세에서 힘들어 할 때마다 함께한 구성원들이 손을 맞잡고 용기를 주는 훈훈한 모습을 연출하기도 했다.

김 총장은 산행을 마친 후 "이번 산행이 각자 다른 분야에서 활동하는 학교 구성원들이 공통 분모를 찾고 돈독한 관계를 맺는 계기가 되어 기쁘다"며 “함께 정상에 오른 등반의 과정처럼 고려사이버대 구성원 모두가 뜻을 모은다면 앞으로 어떠한 어려움도 헤쳐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장기남 교우회장(법학과 12학번)은 “교우회가 고려사이버대 가족의 구심점이 되어 향후 오늘 산행과 같은 뜻깊은 자리를 주기적으로 마련하겠다”고 다짐을 밝혔다.

한편 고려사이버대는 매년 축제와 체육대회 개최를 통해 동문 상호 간의 유대감을 다질 수 있는 소중한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 5월 열린 ‘2018년 한마음 체육대회’는 500여 명의 교직원, 교우가 축구, 피구, 계주, 줄다리기 등 다양한 경기를 펼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또한 지난 2002년 사이버대 최초로 오프라인 축제를 시작한 고려사이버대는 오는 28일(일)에 열리는 ‘가을축제 FOOD+FUN+TIVAL’에서 공연, 노래자랑, 게임, 전시회를 준비해 정열을 발산하고 낭만을 즐기는 자리를 마련한다.


주요기사


<본 자료는 해당기관에서 제공한 보도 자료입니다.>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