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조국 장관 사퇴 촉구”…부산대 학생들 3번째 촛불집회
더보기

“조국 장관 사퇴 촉구”…부산대 학생들 3번째 촛불집회

뉴시스입력 2019-09-09 19:27수정 2019-09-09 19:2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부산대 학생들이 조국 법무부 장관의 규탄하는 3번째 촛불집회를 열었다.

‘촛불을 든 부산대학교 학생들’은 9일 오후 부산 금정구 부산대 정문에서 조 장관 사퇴를 촉구하는 3차 촛불집회를 개최했다.

이날 집회는 1차 촛불집회를 개최했던 일반 학생 10여 명이 추진했고 부산대 총학생회는 관여하지 않았다.

집회에는 재학생과 시민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들의 명령이다, 조국 위한 조국사퇴’, ‘흙수저는 학사경고, 금수저는 격려장학’, ‘평등공정 외치더니 결과정의 어디갔냐’ 등을 외쳤다.

주요기사

집회 참가자들은 “문재인 정권은 촛불로 세워진 촛불정권이다”며 “앞서 두 차례 촛불을 들었지만 문재인 대통령은 조 장관의 임명을 강행했다”고 비난했다.

이들은 “조 장관은 위선적이었던 과거의 자신에 대해 사과하고 스스로 법무부 장관직에서 사퇴할 것”을 촉구했다.

【부산=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