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中왕이 “美, 핵협상 재개 위해 실질적 조치 취하라”
더보기

中왕이 “美, 핵협상 재개 위해 실질적 조치 취하라”

뉴스1입력 2019-09-12 15:59수정 2019-09-12 15:5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최근 북한을 방문한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12일 북한이 미국과의 핵협상 재개에 긍정적 신호를 보낸 것을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왕 부장은 이날 베이징에서 열린 사이푸 압둘라 말레이시아 외무장관과의 공동 기자회견에서 “중국은 미국이 북한과의 협상 재개를 위한 실질 조치를 하기를 희망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왕 부장은 지난 2일부터 2박3일 일정으로 북한을 방문, 리용호 북한 외무상과 회담을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양측은 한반도 정세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5차 방중 문제 등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북한의 비핵화 협상 실무 책임자인 최선희 외무성 제1부상은 지난 9일 발표한 담화에서 “우리는 9월 하순쯤 합의되는 시간과 장소에서 미국측과 마주앉아 지금까지 우리가 논의해온 문제들을 포괄적으로 토의할 용의가 있다”며 실무협상 재개 의사를 밝혔다.

주요기사

이런 가운데 미국에서도 북한 대응에 있어 초강경 노선을 고수하던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10일(현지시간) 전격 경질되면서 북미 실무 회담이 상당히 빠른 속도로 전개가 될 것이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