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프란치스코 교황 “유럽 지도자들, 이주민 선박에 연대를”
더보기

프란치스코 교황 “유럽 지도자들, 이주민 선박에 연대를”

뉴시스입력 2019-01-06 23:30수정 2019-01-06 23:3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프란치스코 교황이 6일 유럽 지도자들을 향해 지중해 구조 난민들을 태운 비정부기구(NGO) 선박의 입항 및 하선 허가를 호소했다.

교황은 이날 성 베드로 광장에서 기도를 위해 수천명의 신도들이 모인 가운데 이같이 호소했다고 바티칸뉴스와 AFP통신이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교황은 “지중해에서 2개의 NGO 선박에 승선한 49명의 사람들이 며칠 동안 하선할 수 있는 안전한 항구를 찾고 있다”며 “나는 유럽 지도자들이 이들을 대하는 데 있어 강력한 연대를 보여주기를 호소한다”고 했다.

앞서 지난 4일 몰타 해안 인근에서는 독일 NGO 선박이 17명의 이주민들을 구조했다. 이에 앞서 지난달 22일에도 32명의 이주민들이 NGO 선박에 구조됐다. 그러나 유럽 국가들은 이들의 하선을 허가하지 않고 있다.

주요기사

이들 이주민들은 대부분 나이지리아·리비아·코트디부아르 출신이며, 구조 이후 위생상태 악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

트렌드뉴스

많이 본

댓글이 핫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