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50년 전 그 곳, 호치민으로 초대” 대한항공 이벤트
더보기

“50년 전 그 곳, 호치민으로 초대” 대한항공 이벤트

김재범 전문기자입력 2019-02-18 15:02수정 2019-02-18 15:0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창립 50주년 기념 인천-호치민 노선 25명 초대
대한항공 추억담, 신혼여행 못간 부부 사연 접수
왕복항공권 증정, 부부 5쌍은 3박5일 여행상품도


대한항공이 창립 50주년을 맞아 4월 23일 운항하는 인천-호치민 노선의 KE681편을 50주년 기념 비행편으로 정해 함께 할 고객을 모집한다.


호치민은 대한항공이 1969년 민영화 이후 개설한 첫 국제선 기착지다. ‘처음의 기억을 처음의 설렘으로’란 이름으로 진행하는 이번 이벤트는 대한항공과 얽힌 추억이나 아직 신혼여행을 다녀 오지 못한 사연을 접수해 이중 25명을 뽑아 4월23일 50주년 기념 비행편인 인천-호치민 KE681 항공편에 초대한다.

참여를 원하는 고객은 오래된 탑승권, 기내에서 받은 기념품 등 대한항공과 함께 했던 물품의 사진을 사연과 함께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으로 게시하면 된다. 페이스북은 대한항공 공식계정 댓글로 등록하면 되고, 인스타그램은 본인 계정에 해시태그 ‘#대한항공50년 #나의대한항공50년이야기’와 함께 등록하면 된다. 참가자중 15명을 선정 4월 23일 인천-호치민 KE681편 일반석 왕복 항공권을 제공한다.

또한 피치못할 사정으로 신혼여행을 다녀오지 못한 사연을 이메일로 접수한 부부 중 5쌍에게는 첫 신혼여행의 감동을 선물하기 위해 4월23일 KE681편 일반석 왕복항공권과 함께 한진관광이 마련한 호치민 3박5일 여행 상품도 함께 제공한다. 이벤트는 20일부터 3일 8일까지며 당첨자는 3월 15일 개별 통보한다.

관련기사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