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10세 딸 수차례 성폭행한 40대 아버지 ‘징역 7년’
더보기

10세 딸 수차례 성폭행한 40대 아버지 ‘징역 7년’

뉴스1입력 2019-01-30 17:19수정 2019-01-30 17:2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News1

어린 딸을 수차례 성폭행한 아버지가 실형을 선고받았다.

대전지법 제11형사부(정정미 부장판사)는 13세미만 미성년자 위계간음 혐의로 기소된 A씨(44)에게 징역 7년을 선고하고, 40시간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이수를 명령했다.

A씨는 2017년 5월부터 12월까지 대전 소재 집에서 딸 B양(10)을 6회에 걸쳐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반복적으로 반인륜적 범행을 저절러 죄질이 매우 불량하다”며, “피해자가 큰 정신적 충격과 고통을 입은 것으로 보이고, 올바른 성적 정체성과 가치관 형성에도 심각한 악영향을 끼칠 것으로 보이는 점 등을 고려해 양형했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대전ㆍ충남=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