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명예의 전당/3호]KAIST 김재섭-서울대 임정빈교수팀
더보기

[명예의 전당/3호]KAIST 김재섭-서울대 임정빈교수팀

입력 2000-05-12 15:12수정 2009-09-22 20:2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과학기술원(KAIST) 생물과학과 김재섭교수와 서울대 생명과학부 임정빈교수팀이 치매 신경질환 소아간질병등을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진 유전자의 기능을 처음으로 규명, 영국 과학전문지 '네이처' 11일자에 발표했다는 낭보.

이들이 밝혀낸 유전자는 나치(Notch)와 프린지(Fringe)등 2개의 유전자로 치매환자에게서 돌연변이 상태로 많이 발견되는 것.

이들 유전자는 기능에 이상이 생길 경우 중년기 치매와 소아간질병 및 정신박약등을 초래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아무리 썩고 병들은 사회일망정, 사회일각에서 낮밤 안가리고 과학적 연구에 매달려 이렇게 큰 성과를 이뤄내는 '좋은 사람들' 덕분에 우리의 건강생활과 사회가 유지되는 것은 아닐는지.

이들의 공로는 아무리 칭찬해도 지나치지 않을 터, '명예의 전당' 칭찬합시다 3호로 등록해도 가하지 않을까.

연제호/동아닷컴 기자 sol@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