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美 애틀랜타 PGA골프대회 3라운드 도중 ‘날벼락’…관객 4명 부상
더보기

美 애틀랜타 PGA골프대회 3라운드 도중 ‘날벼락’…관객 4명 부상

뉴시스입력 2019-08-25 07:25수정 2019-08-25 09:3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3라운드 진행 중에 벼락 떨어져



24일(현지시간) 미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이스트레이크 골프클럽에서 PGA 챔피언십 투어 플레이오프 최종전 3라운드 경기 도중 벼락이 떨어져 다수의 사람들이 여기에 맞아 다쳤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이날 경기 중 두 번 떨어진 벼락이 코스의 나무에 맞아 그 영향으로 4명이 부상했으며 PGA 측은 “선수와 팬의 안전이 우선”이라며 잔여 경기를 다음 날로 연기했다.


【애틀랜타=AP/뉴시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