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靑, 천안함 재조사 주장 일축…“정부 기존 방침 변화 없어”
더보기

靑, 천안함 재조사 주장 일축…“정부 기존 방침 변화 없어”

뉴시스입력 2019-03-25 12:09수정 2019-03-25 12:1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청와대는 25일 천안함 피격 사건 9주기를 기점으로 정확한 침몰 원인을 밝히기 위해 재조사가 필요하다는 일각의 주장을 일축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천안함 사건을 둘러싼 의혹을 해소하기 위해 정부 차원의 재조사·재검증이 필요하다는 일각의 주장에 대해 “정부의 기존 방침에 변화가 없다”고 말했다.

국방부는 2010년 3월 천안함 침몰 이후 민군합동조사단을 꾸려 7개월 조사 끝에 북한제 어뢰에 의한 수중폭발로 발생한 충격파와 버블효과에 의해 절단돼 침몰됐다는 결론을 내렸다.

이후 정부는 천안함 침몰은 북한 소행이라는 입장을 견지해 오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4년 전인 2015년 당시 새정치민주연합 당대표 시절 처음으로 북한 잠수정의 타격으로 인한 침몰로 규정한 바 있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