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강남 귀화, ‘이상화와 결혼 문제로?’ 질문에 “영향은 있지만…”
더보기

강남 귀화, ‘이상화와 결혼 문제로?’ 질문에 “영향은 있지만…”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9-08-12 13:41수정 2019-08-12 14:5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가수 강남(32·나메카와 야스오)이 일본 국적을 포기하고 한국 귀화를 결심한 배경에 관심이 쏠린다.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는 12일 강남이 한국으로 귀화하기 위해 관련 서류와 심사를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강남은 지난해 말 귀하를 결심하고 여러 차례 가족 등과 상의를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는 귀화 절차가 마무리 되기 까지 1~2년이 더 걸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소속사는 강남이 귀화를 결심한 이유에 대해 “여러가지 이유가 있다”면서 “개인적인 사유라 특정해서 전달하기 힘들다”고 말을 아꼈다.

주요기사

강남은 현재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이상화와 공개 연애를 하고 있어, 결혼을 준비하는 것 아니냐는 의심도 제기됐다.

이에 소속사는 “진지하게 교제하고 있는 만큼 영향을 미쳤을 수 있지만, 결혼 때문이라고는 말하기 어렵다”라며 “실제로 결혼 계획을 구체적으로 세운 것도 아니다”라고 답했다.

강남은 이달 안으로 귀화 신청서를 제출한 뒤 본격적으로 귀화 심사(필기시험, 면접 심사)를 준비할 예정이다. 이미 한국에서 지내오면서 한국의 문화와 역사 등을 공부했던 만큼 시험에 큰 어려움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

강남은 일본인 아버지와 한국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으며 출생지는 일본이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