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사회

강서구 아파트서 화재…8개월 여아·엄마 연기 흡입해 병원 이송

입력 2021-01-08 15:21업데이트 2021-01-08 15:2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서울 강서구 가양동에 있는 한 아파트에서 불이나 수십 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8일 강서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경 강서구 가양동에 있는 한 아파트에서 화재가 났다.

큰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8개월 여아와 그 엄마가 연기를 흡입해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이 불로 집 한 채가 소실됐다. 주민 60여 명이 자력으로 대피했고 큰 인명피해를 없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polaris27@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