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여에스더, 모교에 누적 27억원 기부…“기부금 올라가면 행복”

입력 2022-07-02 18:02업데이트 2022-07-02 18:0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방송화면 캡처/ KBS 제공 © 뉴스1
의사 겸 사업가 여에스더가 모교에 누적 27억원을 기부했다.

오는 3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서는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방문한 1000억 CEO 여에스더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날 모교를 찾은 여에스더는 의학 발전과 후학 양성에 기여하기 위한 기부금 전달식에 참석했다. 회사 설립 초기 통장에 6만 원 밖에 없을 정도로 힘겨운 시절을 보내기도 했던 여에스더는 현재 누적 기부 금액 27억원에 달하는 ‘기부계의 큰손’이라고.

“회사가 성장하면 사회에 꼭 환원을 해야 한다”는 자신의 철학을 밝히며 “기부 금액이 올라가면 더 행복해질 것 같다”라며 행복한 미소를 짓는 여에스더의 사연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의대 후배들과 만나 시시콜콜한 연애 조언부터 진로 고민까지 상담을 해주던 여에스더는 사업가로서 성공 비결을 묻는 후배에게 “만일 운이 안 된다면 옷걸이가 필요하다”는 의미심장한 말을 남겨 과연 그가 강조한 ‘옷걸이의 법칙’이 무엇일지 본방송에 궁금증을 더한다.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오는 3일 오후 5시 방송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