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오피니언

[바람개비]어느 NBA 선수의 선택

입력 2022-01-18 03:00업데이트 2022-01-18 08:5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세상에 100만 명이 있다면 100만 개의 인생이 있다. 미국프로농구(NBA) 클리블랜드의 가드 리키 루비오(32·스페인·사진)의 선택을 보면 이런 생각이 든다. 왼쪽 무릎 부상으로 재활 중인 그는 “두 살 아들이 학교 갈 나이가 되면 스페인으로 돌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아들이 한창 친구를 사귀어야 할 때 이리저리 옮겨 다녀 혼란을 주고 싶지 않다는 이야기다. 그의 선택에 박수를 보내고 싶다. 인생에는 다시 돌아오지 않는 그런 시기가 있다.

강홍구 기자 windup@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