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를 위한 새로운 생각[바람개비/윤태진]

윤태진 교보문고 북뉴스PD 입력 2021-09-08 03:00수정 2021-09-08 03:0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지속가능성을 연구하는 경제학자이자 ‘미래를 위한 과학자 모임’을 주도하는 마야 괴펠 박사는 지구가 ‘지구위험한계선’을 넘어가고 있다고 경고한다. 위협적인 기후 문제, 갈수록 심해지는 빈부 갈등, 심각한 양극화 등을 걱정하며, 끝없이 ‘성장’을 갈구하는 인간의 욕망을 비판한다. ‘풍요’를 돌아보고, 공존을 생각할 때라는 것이다. ‘모든 사람을 위한 경제성장’이란 말의 허울을 꼬집는다.

윤태진 교보문고 북뉴스PD
주요기사

#마야 괴펠 박사#지구위험한계선#공존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