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이대남 자네들은 말이지…” 20대男, 오세훈 당선 일등공신

뉴스1 입력 2021-04-08 07:21수정 2021-04-08 07:2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구조사. 20대 남성이 압도적으로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를 지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KBS 갈무리) © 뉴스1
오세훈 캠프의 이준석 뉴미디어 본부장은 “20대 남자, 자네들은 말이지”라며 2030, 특히 20대 남성 지지자들에게 엎드려 큰절했다.

이 본부장은 7일 밤 방송사 출구조사에서 ‘20대 57%, 특히 20대 남성의 72.5%가 오세훈 후보에게 표를 던졌다’고 나타나자 이같이 굵고 짧은 말로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오세훈 캠프 전략을 책임진 이 본부장은 ‘2030 시민유세단’을 기획, 오세훈 붐 조성에 한몫 단단히 했다.

이 본부장은 20대의 분노를 현장에 표출시키는 것이 그 어떤 선거운동보다 낫다고 판단 목소리를 내길 원하는 2030세대라면 누구나 연단에 올라 마이크를 잡도록 했다. 국민의힘 내부에서 ‘연단에 올라 꼴통보수를 욕할 수 있다’라는 우려의 목소릭 나왔지만 이 본부장은 “여과없이 내 보자”고 강행, 이번 재보궐선거 최대 히트작으로 등장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